설거지 해본 사람과 안 해본 사람의 극명한 차이점

21-PRtj-KRXPQybj4-WUXSc-Wv5-QPLnin-WRxfbc-WNsx7-Sen-D7-Fqo-Bs-Ft-BYXz-E1419-QRo-NKQ15k-Bgp-Aj-J2w4-Gh-NDU3yt-Cowc-VAStd6-Ed4ickzg-Xeji8-EBCij-NNxr1t-WH6-Wxx9-YPm-Fxdiiex7-D4zu-Mbj4d-Hxa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밥을 먹고 나면 어쩔 수 없이 나오게 되는 설거지거리.

이 설거지는 매우 귀찮더라도 그릇을 다시 쓰기 위해서나 악취를 방지하기 위해 빨리 해야만 한다.

이 때 설거지를 좀 더 쉽게 하기 위해선 밥을 먹은 후 꼭 해야 할 것이 있는데 이 행동을 하느냐 하지 않느냐에 따라 설거지를 해본 사람인지 안 해본 사람인지 알 수 있다고 한다.

이 행동은 바로 양념이나 기름이 묻어있는 그릇을 물에 한번 헹군 뒤 물 속에 담궈두는 행동이다.

maxresdefault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이렇게 하면 양념이 그릇에 눌러붙지 않고, 다른 그릇에 기름이 묻지 않아 더 빠르고 편하게 설거지를 할 수 있다.

하지만 이 행동은 커녕 그릇 속에 음식물이 남아있는데도 그냥 설거지통에 넣어버리는 사람들도 있는데 이들은 설거지를 잘 하지 않거나 아예 해보지 않은 사람일거라고 한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