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제주도로 입국한 ‘중국인 여성’ 코로나19 확진… 제주도 13번째 확진자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제주도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3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13번째 확진자는 미국에서 제주도로 입국한 중국 국적의 여성이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제주도는 지난 14일 오후 11시경 미국에서 제주도로 입국한 중국 국적의 A씨(20대) 여성이 도내 13번째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여성은 12일 미국에서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 중국 불법체류자 수백명 “중국 항공편 내놔라”소동… 자진 출국 신고까지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국내서 빠르게 확산 중이다.

이에 제주도에서 불법 체류 중인 중국인들이 중국총영사관으로 몰려들어 중국으로 돌아가길 원한다며 대책 마련을 호소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6일 제주시 중국총영사관 앞에서 제주도에서 불법체류 중인 중국인 200여 명이 한꺼번에 몰려들었다.

이들은 제주와 중국을 잇는 항공편 노선이 오는 8일부터 전면 중단될 예정이라 중국 노선을 다시 운행해달라 요구하는 등 소등을 벌였다.

중국인 불법체류자들이 주제주중국총영사관 앞에서 중국행 항공편을 요구 중이다 / 온라인 커뮤니티

불법체류자들은 직접 불법체류자 자진 출국 신고까지 했지만 항공편이 없어 중국으로 돌아갈 수 없다며 대책을 마련해달라 항의했다.

제주출입국 외국인청에 따르면 지난달 1일부터 이달 4일까지 제주 지역에서 1320명이 자진 출국 신고를 했고 이들 중 436명이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