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태, 볼빨간 사춘기에게 공식사과…”음원조작과 관련없다”

볼빨간사춘기

가수 볼빨간 사춘기가 국민의당 김근태로부터 공식 사과를 받았다.

김근태는 지난 8일 기자회견에서 한 마케팅회사가 볼빨간사춘기와 고승형, 공원소녀, 배드키즈, 송하예, 용탁, 소향, 알리, 이기광 등의 음원 순위를 조작했다며 ‘음원 조작설’을 주장했다.

뉴스1

21일 볼빨간 사춘기의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지난 20일 김근태와 만나 음원차트 조작과 무관하다는 사실을 상호 명확하게 확인했음을 밝혔다.

또한 이후 김근태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 조치는 진행하지 않을 계획이라 전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쇼파르뮤직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쇼파르뮤직입니다.

 

당사는 어제인 지난 20일 국민의당 김근태 후보와 만남을 가졌습니다.

김 후보는 볼빨간사춘기가 가창한 특정 OST곡을 음원차트 조작의 근거로 제시했습니다. 해당 OST는 아티스트가 섭외를 받아서 참여한 것으로서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 모두에게 저작인접권 및 마스터소유권, 홍보 및 마케팅 적인 권한 또한 전혀 없음을 증명했습니다. 따라서 당사와 음원차트 조작은 무관함을 상호 명확하게 확인했습니다.

이에 김근태 후보는 언더마케팅 업체의 조작을 파헤치고자 하는 기자회견이 언론을 통하는 과정에서 조작의 주체가 아티스트 측에게 있다는 식으로 잘못 전달된 것에 유감의 뜻을 전하였습니다.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들은 누구도 어떠한 형태로든 음원차트 조작을 시도, 의뢰한 적이 없을 뿐만 아니라 음원차트 조작을 행하는 업체와 만나거나 연락을 한 적이 없고 전혀 관련이 없음을 다시 한 번 간곡하게 말씀드립니다.

김 후보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 조치는 더는 진행시키지 않을 계획입니다. 이번 공식 입장문 이후에도 제기되는 무분별한 악성 비방글 및 명예훼손성 게시물에 대하여 당사는 아티스트의 보호를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자료 수집을 통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