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 성폭행 정준영 징역 5년·최종훈 징역 2년 6월…항소심서 감형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집단성폭행 및 불법촬영물 유포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정준영(31)과 최종훈(30)이 항소심에서 감형을 받았다.

12일 서울고등법원 형사12부(부장판사 윤종구 최봉희 조찬영)은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은 정준영과 최종훈에게 각 징역 5년,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했다.

정준영 / 뉴스1

이들은 지난 2016년 강원도 홍청과 대구 등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 했으며 정준영은 2015년 동료 연예인들과의 대화방에서 여성들과의 성관계 도중 몰래 촬영한 동영상 등을 전송하기도 했다.

검찰은 결심공판에서 정준영에게 징역 7년, 최종훈에게 징역 5년을 구형했지만 이들은 1심과 항소심에서 일부 성폭행 혐의가 합의하의 성관계였다고 주장했다.

최종훈 /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조지폐 촬영 신고절차 귀찮아서 ‘진짜 돈 2억’으로 도박장면 촬영한 ‘더 킹’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589249919.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SBS에서 방영중인 드라마 ‘더 킹 : 영원의 군주’가 드라마 내용 중 ‘도박’ 장면에서 사용된 ‘돈’ 소품을 위조지폐가 아닌 실제 돈으로 촬영한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보통 드라마나 영화에서 지폐가 나오는 장면을 촬영할 땐 위조지폐를 사용하지만 위조지폐를 사용해 촬영하기 위해선 거쳐야 할 절차가 복잡하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512_132458.jpg 입니다.
sbs ‘더 킹’

위조지폐를 촬영 소품으로 사용하기 위해선 한국은행에 위조지폐 소품 담당자를 등록하고, 지폐 제작업체 등록, 제작 지폐검수 등의 과정을 거친 후에야 담당자 입회 하에 촬영을 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위조지폐의 분실을 막기 위해 앵글 밖에는 그물망을 설치한 후 촬영이 끝난 후엔 지폐를 회수해 파기해야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sdf.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더 킹’은 다소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 하는 위조지폐 대신 실제 돈 ‘2억’을 사용해 도박 장면을 촬영했다.

해당 사실을 알게 된 누리꾼들은 ‘진짜 돈 2억이라니 대박이다’, ‘자본이 있으니 복잡한 절차 기다리는거보단 진짜 돈으로 촬영하고 회수하는게 편했을듯’ 등 신기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