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승 관장에게 폭풍 트레이닝 받고 ’35kg’ 감량한 ‘오랑캐 김지호’ 근황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오랑캐’는 가고 ‘훈남’만 남았다. 개그맨 김지호의 놀라운 변신에 시청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양치승과 특별 트레이닝을 받은 ‘마흔파이브(허경환, 박영진, 김원효, 김지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앞서 ‘마흔파이브’ 멤버들은 양치승 관장이 운영하는 헬스장을 찾아 꾸준한 운동과 관리로 탄탄한 근육을 만들었다.

이 중에서도 특히 눈길을 끈 것은 김지호였다.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김지호는 114kg에서 82kg로 무려 32kg을 감량하면서 살에 묻혀있었던 턱선과 날렵한 콧날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완전히 새롭게 태어난 그의 모습을 본 출연진들도 “완전히 딴사람이 됐다”, “(이 사람이) 오랑캐에요?”, “우와 진짜 잘생겨졌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외에도 각각 12kg, 6.5kg, 10kg 감량에 성공한 박영진, 허경환, 김원효의 몸매 또한 감탄을 자아냈다.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이를 본 누리꾼들은 “긁지 않은 복권이었어…..”, 오랑캐 하관에서 지디 보이는 건 왜지…?”, “김지호 미모 미쳤다” 등의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