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훌륭 코비담비 견주, “강훈련사님 말이 맞다”…코비·담비 분리 결정

KBS ‘개는 훌륭하다’

KBS 2TV에서 방영중인 반려동물 예능 ‘개는 훌륭하다’에 출연해 동물학대 논란으로 큰 질타를 받았던 보더콜리 코비와 담비의 보호자가 코비와 담비를 분리하기로 했다.

KBS ‘개는 훌륭하다’

보호자는 지난주 방송에서 코비가 강아지 담비를 무는 폭력적인 성향을 보이는데도 강형욱 훈련사의 조언을 따르지 않아 시청자들의 분노를 샀다.

KBS ‘개는 훌륭하다’

또한 해당 보호자가 과거 여러마리의 반려견들을 유기했던 사실까지 알려지며 많은 비판과 질타를 받기도 했다.

KBS ‘개는 훌륭하다’

강 훈련사는 지난 주 방송에서 담비의 파양까지 제안했지만 이는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일주일이 지난 뒤에야 다시 방송에 등장해 코비와 담비를 분리하겠다는 의견을 알렸다.

KBS ‘개는 훌륭하다’

엄마 보호자는 시청자들의 비판에 힘들다고 호소하며 “마음은 싫은데 현실적으로 훈련사님이 말한게 맞는거같다. 딸과 의논해본 뒤 담비를 좋은 곳으로 입양보내는 게 좋은것같다.”라 말했다.

KBS ‘개는 훌륭하다’

또한 딸 보호자는 “코비를 데리고 나가서 사는 게 맞는 것 같다”며 출가 계획을 알렸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