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뉴스에 기상캐스터로 깜짝 출연한 지코

MBC ‘뉴스투데이’

가수 지코(ZICO)가 MBC 일기예보에 일일 기상캐스터로 등장해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었다.

1일 오전 생방송 된 MBC ‘뉴스투데이’ 2부에 출연한 지코는 이날 날씨 소식을 전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7010722402410_3.jpg 입니다.
MBC ‘뉴스투데이’

자신의 인기곡인 ‘아무노래’ 댄스를 선보이며 등장한 지코는 단정한 수트를 차려입고 김가영 기상캐스터와 호흡을 맞췄다.

지코는 인사를 건네며 “오늘 신곡이 나오는데 ‘summer hate’라는 곡이다. 마침 이 노래가 날씨와 관련된 노래여서 한 번 일기예보를 직접 전달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오게 됐다”며 기상캐스터에 도전한 이유를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7010722402410_5.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png 입니다.
MBC ‘뉴스투데이’

이어 지코는 ” 오늘도 구름이 조금 끼는 날씨가 되겠고, 기온도 서울 26도로 아주 덥진 않겠습니다”라며 래퍼다운 또렷한 딕션을 선보이며 성공적인 기상캐스터 활약을 펼쳤다.

일기예보를 마친 지코는 김가영 기상캐스터와 함께 신곡 ‘Summer Hate’에 맞춰 흥겨운 동작의 댄스 챌린지를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아침을 깨웠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pn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7010722402410_6.jpg 입니다.
MBC ‘뉴스투데이’

지코의 모습을 본 누리꾼들은 “아침부터 눈 호강 제대로 했다”, “뭐야 너무 귀엽잖아…”, “이제는 일기예보에서도 신곡 홍보를하네ㅋㅋㅋㅋㅋ”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