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오면 물 새는 60억 한남동 고급빌라…건축가 임씨, 작업자에게 부실시공 강요

mbc 뉴스데스크

건축된지 1년밖에 되지 않은 한남동의 고급빌라가 심각한 부실시공으로 인해 입주민들이 고통받고 있다.

MBC는 지난 1일 유명 건축가 임 모 씨가 설계·시공한 한남동 ㄹ빌라의 상황을 보도했다.

ㄹ빌라는 연예인과 연예인 가족 등 유명인사들이 다수 거주하는 곳으로 지난해 첫 입주를 시작했다.

mbc 뉴스데스크

하지만 부실시공으로 인해 비만 오면 집 안 곳곳에서 물이 떨어져 거실과 창틀에 고이고, 벽에는 곰팡이까지 피는 상황이다.

심지어 지하에서는 천장에서 쉴새없이 떨어지는 물로 물 웅덩이가 고일 정도라고 한다.

해당 빌라와 관련된 현장 관계자 A씨는 건축가 임씨가 작업자들에게 욕설과 폭언, 폭행을 하며 부실시공을 강요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mbc 뉴스데스크

A씨에 따르면 “목수가 ’30년동안 작업하면서 이렇게 한 적이 없다. 못하겠다’라 하니 임 씨가 ‘하라는 대로 하면 되지 뭐 이렇게 말이 많냐’라고 했다”며 임씨의 만행을 폭로했다.

또한 해당 빌라의 시공에 참여했던 업체들 중 인력업체, 지게차업체, 에어컨 업체 등 다수가 수천만원에 달하는 공사비를 받지 못했다고 토로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넌 오늘 X었다”…광주여대 편의점 알바생 폭행한 부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12일 오후 10시 20분경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여성 A씨가 부부 손님으로부터 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부부는 편의점에서 물건을 구매한 후 소주빈병들이 가득 들어있는 ‘센터박스’에 앉아 아이스크림을 먹었고, A씨는 박스가 무너지게 되면 크게 다칠 수 있다는 생각으로 “거기 앉으시면 안된다”라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그러자 부부 중 남성 B씨가 우산으로 센터박스를 툭툭 치며 “이러면 닳냐? 야 닳냐고 XX”이라 욕을하며 위협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지금 뭐라고 하셨냐”며 B씨의 아내에게 말려줄것을 요구했지만 B씨의 아내는 “야 넌 X쳐”라 며 B씨를 데려가려 했다.

화가 난 A씨는 부부에게 “두 분 다 저한테 뭐라고 하셨냐”라 말하자 그들은 “억울하면 경찰에 신고하라”며 적반하장의 자세를 보였고, A씨가 경찰에 신고하자 A씨에게 욕을 하고 소리를 질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a.gif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경찰의 도착이 늦어지자 A씨는 부부에게 “연락처를 주고 가시라” 했고, B씨는 “벌금 준다. 너는 오늘 X졌다”라며 물건을 던지고 때리며 밀어 넘어트리기까지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s.gif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