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경 상징 ‘포순이’… 21년만에 속눈썹 떼고, 치마 벗고 바지 입었다

경찰청 제공

여경을 상징하는 캐릭터 ‘포순이’가 21년 만에 치마를 벗고 바지를 입었다. 속눈썹도 떼고 단발머리는 귀 뒤로 넘긴 모습이 되었다.

7일 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위원회는 전날 제441회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찰관 상징 포돌이·포순이 관리 규칙 일부 개정 규칙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png 입니다.
경찰청 제공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D%258F%25AC%25EB%258F%258C%25EC%259D%25B4%25ED%258F%25AC%25EC%2588%259C%25EC%259D%25B4%25EC%2599%2580%25ED%2595%2598%25EC%259D%25B4%25ED%258C%258C%25EC%259D%25B4%25EB%25B8%258C.jpg 입니다.
뉴스1

경찰청 관계자는 캐릭터 디자인 변경에 대해 “그동안 포순이 모습이 성별 고정관념과 성차별적 편견을 부추길 수 있다는 지적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포돌이와 마찬가지로 국민의 목소리를 빠짐없이 듣고 치안 상황을 신속·정확하게 수집해 각종 범죄를 예방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포순이도 귀를 드러내기로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C%25B9%259C%25EA%25B5%25AC%25EC%2595%25BC%25ED%258F%25AC%25EB%258F%258C%25EC%259D%25B4%25ED%258F%25AC%25EC%2588%259C%25EC%259D%25B4%25EA%25B0%2580%25EC%2595%2588%25EC%25A0%2584%25ED%2595%2598%25EA%25B2%258C%25EC%25A7%2580%25EC%25BC%259C%25EC%25A4%2584%25EA%25BB%2598.jpg 입니다.
뉴스1

포돌이와 포순이는 각각 남녀 경찰관을 상징하는 캐릭터로 이름은 경찰을 뜻하는 영어 단어 ‘police’의 앞 음절 ‘po(포)’와 조선 시대 치안기관인 ‘포도청’의 첫 글자 ‘포’를 따서 이름을 지어졌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젠더리스 룩’으로 승무원복 확 바꿔버린 국내 신규 항공사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98C944D5E17E46309.jpg 입니다.
에어로케이

국내에 새롭게 론칭되는 신규 항공사 에어로케이가 혁신적인 승무원 유니폼을 공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d.JPG 입니다.
GQ인스타그램

에어로케이는 더 안전한 비행과 더 실용적인 서비스를 위해 승무원 유니폼에 ‘젠더리스 룩’을 도입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ff.JPG 입니다.
GQ인스타그램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JPG 입니다.
GQ인스타그램

이들은 치마와 블라우스, 굽있는 신발까지 승무원들의 안전을 위협했던 요소들은 없애고 활동성과 편의성을 강조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JPG 입니다.
GQ인스타그램

에어로케이는 청주국제공항을 거점으로 국내와 국제선을 운항하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dasf.JPG 입니다.
GQ인스타그램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