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외식 1만원 할인쿠폰 330만장 푼다… 선착순 지급

기사와는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해 줄어든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외식업체를 이용할 때 1만 원을 할인해 주는 쿠폰 330만 장을 발급하기로 했다.

8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지난 3일 국회에서 통과한 3차 추가경정예산에는 외식 할인쿠폰 발급을 위한 예산 348억 원이 포함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C%259D%258C%25EC%258B%259D%25EC%25A0%2590%25EC%25A2%2585%25EC%2597%2585%25EC%259B%2590%25EC%259D%2580%25EB%25A7%2588%25EC%258A%25A4%25ED%2581%25AC%25EA%25BC%25AD%25EC%25B0%25A9%25EC%259A%25A9%25ED%2595%25B4%25EC%25A3%25BC%25EC%2584%25B8%25EC%259A%2594.jpg 입니다.
기사와는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이번 예산으로 발행되는 외식 할인쿠폰은 오는 8월부터 330만 명에게 선착순으로 지급된다. 할인쿠폰을 받기 위해서는 주말에 외식업체에서 카드로 2만 원 이상씩 5번을 써야 한다.

할인쿠폰은 카드사의 포인트나 결제 대금 차감 방식으로 지급된다. 쿠폰을 받으면 다음번 외식 때 1만 원을 할인받을 수 있게 된다. 정부는 7월 안으로 참여 카드사를 정할 예정이라 밝혔다.

620억 원의 예산을 들인 농수산물 할인쿠폰도 이르면 7월 안에 풀린다. 농수산물 구매자 가운데 선착순 600만 명이 상품 가격의 20%, 최대 1만 원을 할인해 주는 쿠폰을 받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4%25EC%259B%2594%25EC%2586%258C%25EB%25B9%2584%25EC%259E%2590%25EB%25AC%25BC%25EA%25B0%258001%25EC%2583%2581%25EC%258A%25B9%25E2%2580%25A6%25EC%2598%25AC%25ED%2595%25B4%25EC%25B2%25AB0%25EB%258C%2580.jpg 입니다.
기사와는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농수산물 할인쿠폰은 지방자치단체 농수산물 마켓, 대형유통업체, 전통시장 등에서 사용 가능하다.

추경에 편성된 박물관·미술관 등 전시 할인쿠폰에도 90억 원이 포함됐다. 온라인으로 전시 관람을 예약하는 사람 350만 명이 2000∼3000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쿠폰은 8월 박물관·미술관 주간에 맞춰 풀린다.

기사와는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숙박 할인쿠폰(290억 원), 관광 할인쿠폰(97억 원)의 경우 비수기인 9월부터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숙박 할인쿠폰은 온라인 예약자 100만 명에게 선착순으로 3만∼4만 원의 할인 혜택을 지급한다. 관광 할인쿠폰으로는 공모에 선정된 우수관광상품을 예약하거나 선결제하는 15만명이 30% 할인 혜택을 받게 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D%2597%25AC%25EC%258A%25A4%25EC%259E%25A5%25EC%25BD%2594%25EB%25A1%259C%25EB%2582%259819%25EC%2598%2588%25EB%25B0%25A9%25EC%259C%2584%25ED%2595%25B4%25EB%25B0%25A9%25EC%2597%25AD%25EB%2582%2598%25EC%2584%25A0%25ED%258A%25B8%25EB%25A0%2588%25EC%259D%25B4%25EB%2584%2588%25EB%2593%25A4.jpg 입니다.
기사와는 관련 없는 사진 / 뉴스1

또 이번 추경안에 실내체육시설 3만 원 환급쿠폰(40만 명)과 공연·영화 6000~8000원 할인쿠폰(183만 명) 예산도 넣었다. 다만 이 쿠폰들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보며 발급 시기를 탄력적으로 조정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영장, 헬스장, 태권도장 회비 3만 원씩 “정부가 지원해 준다”

헬스장도 방역'
뉴스1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영업난에 시달리던 실내체육시설 영업주들에게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정부는 코로나19로 매출이 급감한 헬스장, 수영장, 태권도장을 비롯한 무술도장 등의 실내체육시설을 지원하기 위해 1인당 3만 원의 회비를 환급해 주기로 했다.

28일 제5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스포츠업종 지원방안을 의결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강좌이용권 신청 오픈 - 조선일보 > 스포츠 ...

지원방안에 따르면 국민체육진흥기금 중 122억 원을 실내체육업에 지원한다. 민간 체육시설을 이용하는 소비자 40만명에게 3만 원씩 지원해주는 형식이다. 

대상업종은 민간체육시설업에 해당하는 체육도장과 체력단련장이다. 체육도장은 태권도장, 유도, 검도, 권투, 우슈, 합기도 등의 도장 지원한다. 체력단련장은 헬스장, 수영장 등이 포함된다.

다만 시행시기는 아직 결정된 바가 없다. 문체부 관계자는 “코로나19가 확산되는 현 상황에서 체육시설을 이용하라고 권장할 수 없다”며 “감염병 진정 상황을 보아가며 시행 시기를 정하겠다”고 설명했다. 당장의 지원은 힘들다는 게 정부 입장이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체력 단련장은 지난 3월 매출이 1년 전에 비해 81% 감소하고, 체육도장은 91.3% 급감하는 등 심각한 타격을 입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C%2582%25AC%25ED%259A%258C%25EC%25A0%2581%25EA%25B1%25B0%25EB%25A6%25AC%25EB%2591%2590%25EA%25B8%25B0%25EC%2599%2584%25ED%2599%2594%25EC%2597%2590%25ED%2599%259C%25EA%25B8%25B0%25EB%25A5%25BC%25EC%25B0%25BE%25EC%259D%2580%25ED%2597%25AC%25EC%258A%25A4%25EC%259E%25A5.jpg 입니다.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