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의혹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반대하는 국민청원 12만명 넘었다

뉴스1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 형식의 5일장을 치르는 것을 반대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10일 오전 올라왔다.

10일 오후 5시 현재 12만명의 동의를 받으며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청원의 내용은 “박원순씨가 사망하는 바람에 성추행 의혹은 수사도 못한 채 종결됐지만 그렇다고 그게 떳떳한 죽음이었다고 확신할 수 있나”라며 “성추행 의혹으로 자살에 이른 유력 정치인의 화려한 5일장을 언론에서 국민이 지켜봐야하는가”라며 5일장을 반대했다.

한편 박 시장은 최근 비서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됐으나 박 시장이 극단적 선택으로 사망함에 따라 해당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된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