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때문에 부산 초·중·고 여름방학 10일 이상 짧아진다

부산 지역의 초·중·고 여름방학이 코로나19의 여파로 10일 이상 짧아졌다.

부산시교육청은 오늘(13일) “코로나19의 영향에 따라 초등학교는 10일, 중학교와 고등학교는 20일 늦게 방학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부산 지역의 초등학교의 경우 8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 방학을 시행하기로 했다. 일부 초등학교는 14일부터 21일 사이에 방학을 시작하는 곳도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A%25B1%25B0%25EB%25A6%25AC%25EB%2591%2590%25EA%25B8%25B0%25EC%258B%25A4%25EC%25B2%259C%25ED%2595%2598%25EB%258A%2594%25EA%25B3%25A03.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C%25BD%2594%25EB%25A1%259C%25EB%2582%259819%25EC%259D%25B4%25EC%259A%25A9%25EC%25A0%259C%25ED%2595%259C%25EB%25AC%25B8%25EA%25B5%25AC%25EB%25B6%2599%25EC%259D%2580%25EB%2582%25B4%25EC%2584%25B1%25EA%25B3%25A0.jpg 입니다.

중학교의 대부분은 8월 8일에서 8월 15일 사이에 방학을 시작해 8월 30일까지 약 16일~24일간의 방학을 진행한다.

고등학교도 마찬가지로 8월 8일에서 8월 22일 사이에 시작해 8월 말까지 약 9~16일간의 방학을 갖는다.

때문에 올해 여름방학은 예년(초등 44일, 중·고등 30일)보다 10일 이상 짧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부산시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여파로 개학이 상당히 연기돼 수업일수가 부족해졌다. 이를 확보하기 위해 방학기간의 조정을 거쳤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준을 정확히 맞추려면 지금보다 방학이 더 줄어야 하지만, 향후 천재지변 등을 고려해 초등학교 등은 여유 있게 잡았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