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5명 중 1명 “월급 500만원 받고 싶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1016652.jpg 입니다.

우리 나라 청소년 5명 중 1명은 어른이 되면 월급 500만원을 받고 싶어 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타났다.

13일 EBS 교육콘텐츠 전문회사 스쿨잼이 ‘부자’에 대한 청소년들의 생각을 알아보고자 청소년 268명을 설문 조사했다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어른이 된다면 받고 싶은 월급은?’이라는 질문에 500만 원(21.6%)이라고 응답한 청소년이 21.6%로 가장 많았다.

2위는 300만 원(15.3%), 3위는 1천만 원(10.4%)이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ica101j17050907.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ay13683242.jpg 입니다.

이들은 부자가 되는 방법으로 ‘근로(28.7%)’를 1위로 꼽았다. 2위는 ‘저축(26.5%)’이 차지했다. 3위는 주식(11.6%), 4위로 부동산(11.2%), 복권과 증여 및 상속이 9%로 공동 5위를 차지했다.

또한 청소년들이 생각하는 부자의 기준은 ’10억 원’이라며 20.5%의 학생들이 응답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b036055188.jpg 입니다.

이어 ‘우리 집은 부자라고 생각하나요?’라는 질문에 75%의 청소년들은 ‘부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며 답했으며, 이들이 느끼는 ‘부자가 되고 싶은 순간’에는 ‘갖고 싶은 물건을 사지 못할 때’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외에도 ‘성인이 됐을 때’, ‘가족과 여행을 갈 때’, ‘TV에 좋은 집이 나올 때’, ‘부모님이 돈 관련 고민을 하실 때’ 등의 답변이 나왔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