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박원순 성추행 고소 접수되자마자 靑에 보고…”어떻게 국가를 믿느냐”

`서울시장에 의한 위력 성추행 사건 기자회견’ / 뉴스1

경찰이 지난 8일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한 성추행 고소 건이 접수되자 당일 청와대에 보고한 것이 밝혀졌다.

박 시장의 성추행 피해자측의 고소인은 13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고소 당일 피고소인에게 모종의 경로로 수사 상황이 전달됐다”라 밝혔다.

`서울시장에 의한 위력 성추행 사건 기자회견’ / 뉴스1

경찰 관계자는 “박 시장이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혐의로 고소됐다는 접수 사실을 청와대에 보고했다”라 전했지만 “피고소인인 박 시장에게는 사건을 전달하지 않았다”라 주장하고 있다.

고소인측은 “이런 상황에서 누가 국가 시스템을 믿고 성폭행 피해 사실을 고소할 수 있겠느냐”라 호소했다.

`서울시장에 의한 위력 성추행 사건 기자회견’ /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