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 입항 외국 원양어선서 확진자 발생…선원 44명 탑승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선체를 수리하기 위해 부산항에 입항한 투발루 국적 원양어선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부산항 검역 당국에 따르면 해당 선박은 지난 8일 선체수리를 위해 부산항에 입항했으며 해당 선박에는 확진자를 포함 총 44명의 선원이 승선해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부산여객터미널 / 부산항만공사

작은 어선에 많은 인원이 탑승한 만큼 추가 확진자 발생 가능성도 높다.

검역 당국은 선원 43명을 상대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 선원 43명은 선박에 격리되어있는 상태이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