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수신료 40년째 2500원…”수신료 인상 필요하다”

뉴스1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후보자가 TV 수신료의 인상이 필요하다 주장했다.

한 위원장은 지난 2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 방송통신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공영방송의 재원 부족 문제에 대해 지적하고 KBS 수신료 인상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KBS 또한 지난 1일 “40년동안 2500원으로 고정돼 있는 수신료를 현실화해야한다”라 주장했다.

현재 수신료의 수입 비중은 45%이지만 KBS 측은 이를 70% 수준까지 끌어올려야 한다 말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하지만 국민들은 수신료 인상에 반대하고 있는데다 지난 수 년간 KBS의 수신료 인상 시도에도 이뤄지지 않았기에 올해 수신료 인상 여부에 대해서는 정확한 답변을 내릴 수 없는 상황이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