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떨면 복 나간다?… 의외로 ‘건강’에 좋은 행동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다리를 떨면 ‘복’ 나간다며 어른들에게 꾸지람을 듣기 일쑤다. 과연 다리를 떠는 행동은 우리 몸에 좋지 않을까?

아니다. 최근 미국 미주리대 운동생리학과 자우메 파딜라 교수 연구팀은 남녀 11명을 대상으로 앉은 상태에서 다리를 떨었을 때 신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조사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실험 참가자들은 의자에 앉은 상태에서 1분 동안 한쪽 다리를 떨고 4분간 쉬는 행동을 반복했다.

연구팀은 분당 250회 정도 발을 떨면 혈액순환이 좋아지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다리를 떨지 않고 3시간 이상 앉아만 있으면 오히려 혈류량이 감소하고 저혈압이 오래 되면서 다리 안쪽 동맥에 장애를 유발한다고 설명했다.

MBC ‘8시 뉴스’ 캡쳐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