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폭우 현장’ 뉴스 보도에 9년 전 사진 사용…”시청자 제보사진 믿고 썼다”

73e80b83-48fb-4e5a-b32e-c8e14e777a2d
YTN

YTN이 지난 3일 뉴스에서 폭우 현장 상황에 대해 보도하던 중 서울 올림픽대로가 물에 잠긴 사진을 자료사진으로 내보냈다.

하지만 해당 자료사진은 9년 전인 지난 2011년 폭우가 내렸을 때 촬영되었던 사진으로 밝혀졌다.

3-63-IC-43-18-2020-8-3-1
뉴스1

지난 3일 뉴스1이 촬영한 올림픽대로의 모습에서는 물이 차오르지 않았다는 점에서 YTN의 보도자료 사진과 차이가 있다.

YTN측은 “제보자가 단톡방에서 공유받은 올림픽대로 현장 사진이라고 해 믿고 썼다. 시청자분들께 사과드린다”라 해명했다.

Kakao-Talk-20200803-161400292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