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요시무리 지사, “포비돈 함유 가글액이 코로나 억제에 효과적”…품절대란!

coronavirus-4914026-1920
픽사베이

일본에서 포비돈요오드가 함유된 가글액 사용 시 코로나19 억제에 효과적이라는 임상시험 결과가 발표되면서 일본 내 약국 등 구강청경제가 동나는 사태가 벌어졌다.

지난 4일 요시무라 히로후미 일본 오사카부 지사는 기자회견을 열어 관내 숙박시설에서 요양 중인 코로나19 경증 환자들이 포비돈요오드 배합 가글액을 사용 후 타액 내 바이러스가 줄었다고 발표했다.

pedestrians-400811-1920
픽사베이

포비돈요오드는 광범위한 살균 효과를 가진 소독액으로 요시무라 지사의 발표에 따르면 가글액을 사용한 환자는 나흘째의 PCR(유전자증폭) 검사에서 양성률이 9% 수준으로 나타났고, 가글액을 쓰지 않은 환자는 약 40%로 나타나 훨씬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연구를 진행한 오사카 하비키의료센터의 마쓰야마 아키후미 차세대창약창생센터장은 가글액이 감염자의 타액 내 바이러스를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하는 한편, 가글액 자체가 코로나19의 중증화와 감염확산을 막는 효과가 있는지 확인한 것은 아니라며 추후 타액에 의한 비말감염 억제 효과 등에 관한 추가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image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