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코로나 백신, 영장류 감염모델 시험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하루만에 소멸”

image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영장류 감염 모델을 통해 국내 연구진이 개발한 코로나 백신·치료제 후보 물질에 대한 효능이 확인됐다.

18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은 “생물안전 3등급시설을 활용한 영장류 감염모델 시험에서 국내에서 개발한 백신·치료제 후보물질에 대한 효능을 검증했다”고 밝혔으며 지난 6월 세계에서 네 번째로 코로나 영장류 감염모델 개발에 성공했다.

image
국가영장류센터

생명연에 따르면 A 항체치료제 후보물질은 효능시험을 통해 치료제 투여 24시간 후 영장류에서 활동성 있는 코로나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았고 또 다른 시험에서 B DNA 백신 후보물질 투여군의 경우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후 48시간 이후부터 바이러스가 주요 감염경로인 상부기도에서 검출되지 않았다. 대조군에 비해 발열증상 역시 나타나지 않았다.

생명연 김장성 원장은 “코로나 상황에서 생명연은 국민의 건강을 보호하고 기업의 백신·치료제개발을 최대한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전 임상 동물모델인 영장류와 햄스터 감염 모델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image
위키리스크한국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