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은아 의원, “동물병원 진료항목 표준화 및 진료비 공시 등” ‘수의사법’ 일부 개정안 대표 발의

1
온라인 커뮤니티

동물병원의 진료항목을 표준화시키고 진료비를 포함한 진료항목을 공시하도록 하는 수의사법 개정안이 국회에 제출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허은아 미래통합당 의원은 19일 동물병원 진료항목 표준화 및 진료비 공시 등의 내용을 담음 ‘수의사법’ 일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image
온라인 커뮤니티

현행 수의사법에 따르면 동물에 대한 진료는 질병명, 질병진료비, 질병별 진료행위 등을 포함한 ‘진료항목’이 표준화 되어 있지 않으며 진료비를 포함한 제반내용을 고시할 의무가 없어 동물진료에 대한 불신을 높이는 원인이 되어 왔다.

허은아 의원은 법안 취지에 대해 “동물 진료서비스 제반 정책을 정비하는 한편 소비자의 알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하고 “특히 청년 계층에서 1인 가구 증가와 맞물려 반려인구 역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2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