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가던 연인 흉기로 찔러 죽인 50대 남성, “정부에 화나서”… 징역 20년 선고

1-d
온라인 커뮤니티

지나가던 연인에게 시비를 건 뒤 남성을 찔러 죽이고 이를 말리던 여성을 폭행한 50대 남성에게 징역 20년이 선고됐다.

19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 11부는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배모(54)씨에게 징역 20년을 선고헸다. 지난 1월 26일 자정쯤 배씨는 서울 용산구 효창동에서 지나가던 연인에게 다가가 남성 A씨의 어깨를 두 차례 밀치며 시비를 걸었다. 이는 현 정부에 화가 난다는 이유로 밝혀졌다.

couple-1838940-1280
픽사베이

그의 시비에도 연인은 대응하지 않고 자리를 피하자 배씨는 인근의 자신의 집에서 흉기를 챙겨 나와 근처 빌라 주차장까지 이들을 뒤쫓아가 A씨를 찔러 살해했으며 남성이 쓰러지자 연인인 여성 B씨의 얼굴을 폭행해 쓰러뜨린 후 범행 현장에서 걸어나간 것으로 조사됐다.

앞선 재판에서 배씨는 A씨를 살해하려던 의도가 없었으며 A씨가 자신이 들고 있던 흉기 위로 넘어지면서 찔려 사망한 것이라고 주장했으나 재판부는 “CCTV 영상에서 칼에 찔리는 모습이 정확히 확인되지는 않으나, 피고인이 피해자의 몸통을 향해 찌르듯이 내지르는 장면이 확인된다”며 살해 고의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1
픽사베이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