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 판정 후 잠적했던 광화문집회 참석 70대 확진자, 스스로 보건소 찾아왔다

15-2020-8-15-1
뉴스1

서울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판정을 받고 행방불명되었던 인천거주 70대 남성이 스스로 보건소를 찾아왔다.

24일 인천 서부경찰서는 전날 오후 10시 55분께 코로나19 확진자 A씨(71)가 인천시 서구 보건소를 찾아왔다 밝혔다.

19-19-12-53-4-19-20-19-2020-8-20-1
뉴스1

방역당국은 A씨와의 접촉을 차단한 뒤 병원으로 이송했다.

A씨는 지난 15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집회에 참석한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지만 행방불명되었고, 방역당국은 경찰에 소재파악을 요청했지만 A씨의 구민등록이 말소되어있어 수사에 난항을 겪었었다.

15-2020-8-15-1
뉴스1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