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 아파트 같은 라인서만 5가구…화장실 ‘환기구’ 통한 전파 가능성 제기

1
뉴스1 /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서울 구로구 구로1동의 한 아파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집단감염이 발생한 가운데 아프트 환기구를 통해 전파되었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5
뉴스1 /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구로구에 따르면 27일 전날 오후 7시 기준 구로1동 한 아파트 5가구에서 8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 모두 같은 라인에 거주 중인 주민들로 밝혀졌다.

image
뉴스1 /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이에 구로구는 아파트 같은 라인에서 한꺼번에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을 두고 화장실 환기구를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됐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역학조사에 나섰다.

구로구는 “화장실 환기구를 통해 감염된 것을 추정, 환기구 환경 검체 검사와 전면소독을 했다”고 말했다.

3
뉴스1 /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해당 아파트에서는 지난 23일 첫 확진자가 나온 것을 시작으로 이후 24일 확진자의 남편 A씨와 자녀가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후 5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4
뉴스1 / 기사와 관계없는 사진

일각에서는 엘리베이터를 통한 간접 접촉으로 인한 감염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현재까지 확진자들간의 밀접접촉 정황은 드러나지 않았으나 엘리베이터 버튼이나 손잡이를 만지는 과정에서 감염됐을 가능성도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