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 CGV 아이맥스관,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위해 의자 떼어냈다

15-2020-6-15-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폭증하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를 바라보고 있는 가운데 CJ CGV 용산점이 상영관의 좌석을 떼어냈다.

image
용산 CGV 제공

CGV는 지난 13~14일과 20~21일 두 차례에 걸쳐 용산 CGV 아이맥스관의 좌석 중 절반을 떼어냈다.

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기존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지키기 위해 한 자리씩 띄어 앉도록 배치하지만 관객들이 입장 후 마음대로 자리를 이동해 거리두기가 지켜지지 않기도 했다.

imag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CGV

이에 CGV 직원들이 직접 나서 의자의 나사를 풀어 총 624석 중 312석의 의자받침대를 제거했다.

256-B93335980563-D33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CGV

분리된 받침대는 별도의 창고에 보관되어 있으며 영화 팬들은 CGV의 이러한 노력에 칭찬을 보내고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