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가을, 최악의 상황 다가온다…팬데믹에 독감 겹쳐 ‘트윈데믹’ 경보

0000016147-001-20200828140238325
CDC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바이러스 생존에 유리한 조건인 가을이 다가오며 전문의들이 ‘트윈데믹’ 상황을 경고하고 있다.

19-21-2020-8-21-1
뉴스1

가을은 낮은 기온과 습도로 바이러스가 생존하기에 유리하며 큰 일교차로 사람의 면역기능이 떨어진데다 건조한 기후 탓에 비말이 더 작아지고 멀리퍼져 감염 위험성이 커진다.

origin
뉴스 1

또한 가을에는 추석과 같은 대명절이 있어 대규모의 인구 이동까지 코로나19 대유행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6-12-22-28-1000-49-8-2019-2020-12-1-19-5-2-5-2020-1-6-1
뉴스1

여기에 가을은 독감의 유행계절로 코로나19와 독감이 함께 유행하면 ‘트윈데믹(두 팬데믹 동시 발생)’이 일어날 수 있다.

origin
뉴스1

트윈데믹이 일어나면 코로나19 환자와 독감 환자가 섞여 의료체계가 감당할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설수도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