갖은 논란으로 계정 폭파했던 샘 오취리, “성숙해져서 돌아오겠습니다”며 계정 신설

fdsfsdfs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

성희롱, 동양인 인종차별 등 갖은 논란이 불거지자 SNS 계정 삭제와 방송 중단을 한 가나 출신의 방송인 샘 오취리가 새로운 SNS 계정을 개설하고 사과 글을 남겨 이목을 끌고 있다.

jpeg-19
서경star

지난 27일 샘 오취리는 SNS 계정을 신설하여 “샘 오취리입니다, 그동안 경솔한 언행을 하여 죄송합니다”라며 “더욱 더 성숙하여 돌아오겠습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지난 25일 과거 발언 논란이 불거진지 불과 이틀만의 SNS 글이다.

aa02c011-07b5-4f66-aaaf-cc2025378508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

앞서 샘 오취리는 지난해 3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박은혜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린 글에서 한 해외 네티즌이 남긴 “Cute once you go black, you never go back”(흑인 남성과 성관계를 맺은 여성은 다른 인종의 남성과 관계하기 힘들다)라는 뜻의 성적 농담에 “Preach”(동의한다)라고 답글을 남긴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논란이 거세졌다.

image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

샘 오취리는 별다른 입장 표명도 하지 않은 채 인스타그램 계정을 폐쇄했다. 또한 출연 중인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녹화에도 불참했다.

image
비정상회담(좌), 샘 오취리 인스타그램(우)

잇따른 논란 속 SNS 계정을 폭파하며 도망치듯 피해버린 그가 새로운 SNS 계정을 통해 팬들과 제대로 소통하고 돌아섰던 대중들의 마음을 돌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