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독감백신 접종자야?” 고창서 독감 백신 접종한 70대 숨진 채 발견 …보건당국, “인과관계 확인 중”

6-2020-10-6-1
뉴스1

전북 고창에서 독감 백신을 접종한 70대 여성이 접종 다음 날 숨진 채 발견됐다. 인천의 17세 남성에 이어 두 번째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자인 셈이다.

전북 고창군 상하면의 한 주택에서 20일 오전 7시 35분께 A씨(78)가 숨져 있는 것을 이웃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8-2020-10-8-1
뉴스1

A씨는 전날(19일) 오전 고창 상하면의 한 의원에서 무료 독감 백신을 접종 받았으며 해당 백신은 보령바이오파마 보령플루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 유족 측에 따르면 숨진 A씨는 고혈압과 당뇨 등 기저질환은 있었으나 독갑 접종 당시 특이 증세는 없었다.

23-2020-9-23-1
뉴스1

도 보건당국은 “A씨 사망과 백신 접종과의 연관성은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는다”고 전했다. 고창군보건소와 질병관리본부는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13-2020-10-13-1
뉴스1

도 관계자는 “사망자는 생전 혈압약을 복용하는 등 몇몇 지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현재까지 독감백신 접종이 직접적 사망원인이라고 단정할 단계는 아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해당 사안을 질병관리청에 보고하고 다른 백신접종자에 대한 이상유무를 확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6-2020-10-6-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