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동물보호소 담당자, 알고보니 ‘번식업자’… “한 쪽에선 유기동물 보호, 한 쪽에선 강아지 생산해 경매 부쳐”

84yq22vl4eo6k1358686
비글구조네트워크

전라남도 한 지자체 유기동물보호소의 담당자가 번식업자라는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유기동물보호소 담당자 A씨는 보호소 한 쪽에서는 펫샵으로 나갈 강아지를 생산해 경매에 부치는 한편 다른 한 쪽에서는 버려진 유기견 등 유기동물을 보호해왔다.

6735ly8w9k29ghxdjul9
비글구조네트워크

지난 16일 동물보호단체 비글구조네트워크는 블로그와 SNS를 통해 전국 시군 유기동물보호소를 대상으로 전수 실태 조사를 하던 중 전남 나주시 유기동물보호소의 담당자가 번식업자라는 사실이 드러났다고 폭로했다.

나주시 유기동물 보호소 담당자 문제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었으며, 현재 담당자인 번식업자 A씨가 운영하기 전에는 개장수가 위탁을 받아 유기동물보호소를 운영했다는 충격적인 사실이 밝혀졌다.

2020-10-21-145042
비글구조네트워크

비글구조네트워크가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A씨가 운영하는 유기동물보호소의 같은 건물 내 한 쪽은 유기동물보호소, 다른 한 쪽은 번식장으로 운영되고 있다.

원래 번식장을 하던 번식업자가 지난 2012년부터 지금까지 8년간 유기동물보호소를 운영해오고 있는 와중에 경매장까지 추가됐다고 한다.

2020-10-21-145109
비글구조네트워크

비글구조네트워크는 “유기동물을 발생시키는 가장 큰 요인인 번식장이 유기동물사업을 한다니요”라고 지적하며 “림부 동물보호관리시스템에 따르면 나주시는 현재 유기동물 297마리를 보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다. 하지만 현장 실사 결과 120마리 밖에 보이질 않았다”고 주장했다.

나머지 170여 마리의 행방에 의문을 가지며 유기동물이 경매장과 번식업에 이용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 비글구조네트워크는 전수 실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나주시에 문제가 된 유기동물보호소와 관련 보호소의 위탁계약 해지 및 시직영 전환, 170여 마리 유기동물의 행방 파악 등을 요구했다.

2020-10-21-145126
비글구조네트워크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