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절률 74%’ 홍진영, 석사 논문 표절 의혹 … “소속사 자체 조사 자료 요청했으나 받지 못했다”

2020-11-05-171405
홍진영 인스타그램

가수 홍진영이 석사 논문 표절 의혹에 휩싸여 논란이 되고 있다.

5일 국민일보에 따르면 홍진영의 조선대 무역학과 석사 논문 ‘한류를 통한 문화콘텐츠 산업 동향에 관한 연구’는 표절 심의 사이트인 ‘카피킬러’에 검사한 결과 표절률이 74%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21-11-2020-4-11-1
뉴스1

카피킬러 결과를 토대로 홍진영의 석사 논문 전체 문장 556개 중 6개 어절이 일치하는 동일 문장이 124개, 표절로 의심되는 문장은 365개로 확인됐다.

표절 심의 사이트 ‘카피킬러’는 이용자가 80만명 이상으로 60억건 이상의 빅테이터를 보유하고 있다.

2020-11-05-171345
홍진영 인스타그램

제보자는 “홍씨가 자신의 아버지가 재직 중인 대학에서 바쁜 연예 활동 중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면서 “합리적 의심에서 출발해 관련 자료를 찾다 보니 표절 의혹은 더 커졌다”고 주장하는 상황이다.

현재 홍진영의 석사 논문은 저작물 이용 허락서 동의 여부에 반대해 사실상 사장된 것으로 논문 내용은 온라인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없으며 국회도서관을 방문해야만 확인이 가능하다.

9-KBS-FM-2020-4-9-1
뉴스1

제보자는 “홍씨의 박사 논문 역시 표절률이 상당히 높다”고 강조했고 이에 홍진영의 소속사 아이엠에이치엔터테인먼트 측은 국민일보를 통해 “표절이 아니다”라고 반박하며 “앞서 여러 차례 의혹이 제기돼 자체적으로 확인 절차를 거쳤으나 평균 표절률에 못 미치는 수치를 기록했다”고 해명했따.

한편 이에 국민일보는 “소속사 자체 조사 자료를 요청했으나 현재까지 회신받지 못했다”며 소속사는 현재 증명할 자료를 찾고 있는 중이라고 전했다. 또한 국민일보는 소속사 측에서 홍씨의 석사 논문을 심사한 교수의 연락처를 전달해 주기로 했으나 해당 교수가 퇴임했고 번호가 바뀌어 연락이 닿지 않는다고 했다고 보도했다.

2020-11-05-171313
홍진영 인스타그램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