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운전자 차량이 들이받아… 음식물쓰레기 수거차 뒤에 타고 있던 50대 환경미화원 숨져

99686462-2
뉴스1

대구에서 음주 운전자가 몰던 차량이 음식물 쓰레기 수거차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환경미화원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imag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레디앙

6일 오전 3시 43분께 대구 수성구 수성구민운동장역 인근 도로에서 30대 음주 운전자가 몰던 BMW 승용차가 음식물 쓰레기 수거차를 추돌했다.

5-16-2014-9-16-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뉴스1

이에 쓰레기 수거차 뒤쪽에 타고 있던 수성구청 소속 50대 환경미화원 1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이 사고로 쓰레기 수거차 운전자와 승용차 동승자 1명이 경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3-4-6-2019-7-3-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뉴스1

경찰 조사 결과 사고 차량 운전자는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으로 나타났으며 경찰 관계자는 “사고차 운전자와 동승자를 상대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imag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광주남구청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