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침없이 하이킥!”…낮술 후 왕복 8차선 도로 한 가운데서 지나가는 차량에 난동부린 20대 입건

dgfdshg
뉴스1

9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도로를 지나고 있던 차량에 발길질한 혐의(재물손괴)로 A씨(22)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20대인 A씨는 전날인 8일 낮 12시 30분께 광주 서구 상무지구 입구 사거리에서 지나가는 차량을 가로막고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20-11-09-093909
mbc ‘뉴스데스크’

그는 낮술을 하고 만취한 상태로 왕복 8차선 도로 한 가운데서 주행하는 차량 앞을 막아서고 차량 범퍼나 사이드미러 등을 손과 발로 가격했다.

unnamed-1
뉴스1

이러한 A씨의 행패는 시민들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기까지 약 10여분간 계속된 것으로 전해졌다.

2020-11-09-094019
mbc ‘뉴스데스크’

그는 도로 한복판에서 운전자들을 노려보며 손가락을 까딱거리기도 하고, 비틀거리며 차량 사이를 휘젓고 다니며 난동을 부렸으며 경찰은 A씨가 대화가 불가능할 정도의 만취 상태였다며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image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