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사방’ 성착취물 소지로 조사받던 40대 가장,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 “극단적 선택 추정”

96739725-2
뉴스1

박사방 성착취물 소지 혐의를 받고 조사를 받던 40대 남성이 극단적 선택으로 삶을 마감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1일 전북 진안경찰서 등에 따르면 진안군 성수면 좌포리의 한 야산에서 주차된 자동차 안에 A씨(40대)가 숨진 채 발견됐다.

101426645-2
뉴스1

그는 지난 6일 오전 집을 나서면서 가족에게 “아이와 잘 살라”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낸 뒤 휴대전화 전원을 끈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 가족의 실종 신고를 받고 자동차 번호를 추적하는 등 수색하던 띁에 지난 8일 A씨를 발견했으나 그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f3666317-a9b3-40e2-ae1e-2c01dad0a727
뉴스1

A씨의 자동차는 지난 8일 오전 11시24분께 헬기 수색을 통해 발견됐으며 사람이 잘 다니지 않는 임도에 주차돼 있었다,

최근 A씨는 성착취 텔레그램 박사방과 관련해 압수수색을 받았고 이후에도 추가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55
뉴스1

경찰 관계자는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극단적 선택을 한 동기에 대해 다각도로 조사하고 있으며 A씨의 사망으로 관련 수사는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될 전망이다.

한편 앞서 지난달에도 박사방 무료회원으로 추정되는 20대가 경찰 조사를 앞두고 극단적 선택을 해 숨지는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2018071710145540805-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