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예비군 보상금 인상되나…’4만2천원→8만1천500원’ 증액 추진중

6-3-1-3-20-2018-4-6-1
뉴스1

내년인 2021년부터 예비군 동원훈련 보상금을 인상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12일 국회 국방위는 예비군 동원훈련 보상금을 4만 2천원에서 8만1천500원으로 올리는 내용이 담긴 2021년도 예산안을 의결했다 밝혔다.

4-2019-3-4-1
뉴스1

당초 국방부는 2박 3일 기준의 예비군 동원훈련 보상비를 기존 4만 2천원에서 5천원 증액한 4만 7천원으로 예산안을 편성했다.

31-Top-Team-50-18-200-3-2018-3-31-1
뉴스1

하지만 국방위가 국방부의 예산안을 심사하는 단계에서 예비군이 자신의 생업을 중단하고 예비군 훈련에 참여하는것을 감안해 8만1천500원으로 대폭 증액했다.

4-2019-3-4-1
뉴스1

또한 국방위는 국군 장병들에게 지급하는 개인별 마스크로 주 2매에서 4매로 확대하기 위해 관련 예산 333억원을 증액했다.

31-Top-Team-50-18-200-3-2018-3-31-1
뉴스1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