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확진 300명대 돌파… “전국적으로 집단감염 동시다발 일어나 확산 다시 치솟는 중”

1-18-19-2020-11-18-1
뉴스1

중앙방역대책본부가 18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가 313명으로 늘어 누적 2만9천311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인 230명보다 83명 늘어나 300명대로 치솟으며 시민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우고 있다.

15-19-0-208-200-2020-11-15-1
뉴스1

신규 확진자가 300명대를 기록한 것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 집단감염이 본격화됐던 지난 8월 29일 이후 81일 만으로 이날 신규 확진자 313명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245명, 해외유입이 68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1-18-19-2020-11-18-1
뉴스1

이는 진단검사 수 감소로 확진자 발생이 줄어드는 주말 효과가 걷히면서 확진자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보여진다.

한편 코로나19의 국내 유행은 지난 8월 27일 신규 확진자 441명에서 고점을 찍은 후 하향세를 보이다가 10월 중순부터 다시 증가하는 추세다.

ads
뉴스1

10월 22일 신규 확진자 121명 발생 이후 100명 안팎을 반복하다가 지난 14일부터 200명대에 진입했으며 일주일도 채 되지 않아 300명대까지 늘어났다.

한편 앞서 정부는 19일 0시부터 수도권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1-19-16-2020-11-16-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