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고등학교서 흡연학생 과잉 체벌 논란… “담배 무더기로 물게 하고 폭행했다”

cd435282-cc4e-40ed-a39a-a17fb63e01c3
뉴스1

광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교직원이 담배를 피우는 학생에게 폭력을 가하고 강제로 담배 5~6개비를 피우게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9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6월 광주의 한 고등학교 교직원 A씨가 흡연을 한 고등학교 3학년 학생 5명을 행정실 앞에서 폭행했다는 내용의 제보가 접수됐다.

6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뉴스1

해당 제보에는 A씨의 폭행으로 일부 학생들의 몸에 피멍이 들었고 학생의 휴대전화가 파손됐으며 일부 학생에게는 담배 5~6개비를 입에 물게 한 뒤 강제로 피우게 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imag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뉴스1

뿐만 아니라 A씨가 담배를 피운 또다른 학생들에게 담배를 코로 피우게 하면서 폭언을 했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19-5-9-1-89-5-2020-11-9-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뉴스1

이에 광주시교육청 관계자는 “A씨가 폭행 등에 대해서는 부인하고 있다”며 “학생과 교사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다”라고 밝혔다.

19-5-9-1-89-5-2020-11-9-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