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원주서 ‘흉가 체험’ 촬영하던 유튜버, 진짜 시신 발견해 경찰에 신고

1-2
영화 ‘곤지암’ 스틸컷

새벽 시간 오래된 집이나 버려진 건물에 들어가 공포 체험을 소재로 영상을 찍어 올리던 20대 유튜버가 숨진 지 오래 된 남성의 시신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death-1
본문과 관련 없는 사진 / 구글 이미지

15일 YTN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15일 새벽 3시쯤 강원도 원주시 행구동에 있는 폐가를 촬영하러 간 20대 유튜버 A씨 등 2명이 방에 누워 있는 시신 1구를 발견했다.

1-1
본문과 관련 없는 사진 / 이미지투데이

발견된 시신은 40~60대 남성으로 추정되며, 부패가 심한 상태였다. A씨와 그의 무리는 “흉가 체험기를 주제로 동영상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해당 장소에 방문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2
영화 ‘곤지암’ 스틸컷

해당 주택은 수년 간 사람이 살지 않았으며, 경찰은 현재까지 타살 등 범죄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의 신원과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ip004t117130
본문과 관련 없는 사진 / 이미지투데이

최근 ‘흉가 체험’을 주제로 영상을 찍어 올리는 유튜버들이 증가하면서 촬영 도중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하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

3
본문과 관련 없는 사진 / 구글 이미지

앞서 지난해 4월 한 유튜버가 울산의 폐건물에서 방송을 촬영하던 중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알린 일이 있었으며, 지난 2월에도 다른 유튜버가 충북의 한 폐가 건물에 들어갔다가 백골 상태의 시신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한 바 있다.

tip244t011668
본문과 관련 없는 사진 / 이미지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