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온몸 페인트로 새파랗게 칠한 견주… 강아지는 잔뜩 겁먹어 벌벌 떨었다

2020-12-17-161102
유튜브 ‘ELmejor Canal mundial Todo,TipoDeVideoTv’

견주가 자신이 키우는 강아지의 온 몸을 페인트로 새파랗게 칠하는 영상이 알려지면서 전세계 누리꾼의 공분을 샀다.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서 강아지를 새파랗게 칠하는 남성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급속도로 퍼져 화제가 됐다.

2020-12-17-161052
유튜브 ‘ELmejor Canal mundial Todo,TipoDeVideoTv’

문제의 영상에 따르면 잔뜩 겁먹은 강아지를 붙든 남성은 새파란 페인트를 이용해 강아지의 온 몸을 칠했다.

강제로 파랗게 염색을 하게 된 강아지는 극도의 두려움에 떨며 꼬리는 다리 사이로 바짝 말려 들어가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2020-12-17-160953
유튜브 ‘ELmejor Canal mundial Todo,TipoDeVideoTv’

그러나 이 모습을 지켜보고 있던 어느 누구 하나 남성을 말리지 않아 보는 이들의 분노를 키웠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강아지의 온 몸을 페인트로 칠하는 남성의 행동은 명백한 동물학대라면서 비난의 목소리를 키웠다.

2020-12-17-161007
유튜브 ‘ELmejor Canal mundial Todo,TipoDeVideoTv’

해당 영상 속 남성은 도미니카 공화국의 라스 카르카스에 살고 있는 후안 디에고 펠리즈로 확인됐으며 동물학대 혐의로 당국에 체포됐으나 “다음날 바로 강아지를 목욕시켰고 몸에 별다른 이상이 없었다”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2020-12-17-161023
유튜브 ‘ELmejor Canal mundial Todo,TipoDeVideoTv’

그러면서 “강아지를 다치게 하는 등의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모두에게 사과한다”고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