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5마리 유기된 박스엔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적혀 있었다… 누리꾼들 ‘분노’

kuw426d8ul50030t33q0
RSPCA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테이프가 덕지 덕지 붙어있는 종이 박스 안에 고양이 5마리가 유기된 채 발견돼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특히나 고양이가 유기된 박스에는 큼지막한 글씨로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적혀져 있어서 보는 이들에게 분노를 자아냈다.

Screenshot-2019-12-01-at-19-59-22
RSPCA

영국 일간 데일리스타에 따르면 영국 루튼&던스테이블 대학 병원에서 성묘 2마리와 새끼 고양이 3마리가 담긴 박스가 발견됐다.

고양이들을 유기한 주인은 유기한 박스에 크리스마스 인사와 더불어 고양이들을 잘 돌봐달라는 내용을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

Screenshot-2019-12-01-at-19-59-30
RSPCA

유기된 고양이들을 발견한 병원 직원은 영국 왕립동물학대방지협회(RSPCA)에 도움을 요청했으며 박스에 담긴 새끼 고양이들의 경우 태어난지 약 10주 정도밖에 안 된 것으로 추정돼 안타까움을 더했다.

다행히 고양이들은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RSPCA 측은 고양이들에게 새 가족을 찾아주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Screenshot-2019-12-01-at-19-59-37
RSPCA

한편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유기…” “그 와중에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써놓네” “진짜 무책임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다.

g9lngt0m6el8s93y025q
RSP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