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오늘(22일)부터 2천만원 초과 신용대출 중단

23-1-2-1130-2020-11-23-1
뉴스1

연말이 되며 은행권이 대출 총량 관리를 위해 가계대출을 강하게 압박하며 신용대출을 받기가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

국민은행은 오늘(22일)부터 2천만원을 초과하는 신용대출의 승인을 중단한다 밝혔다.

unnamed
국민은행

22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은행이 22일부터 연말까지 2천만원을 초과하는 모든 신규 가계 신용대출을 막는다 결정했다.

5b952da1-352d-486a-bb00-9103a1b5e173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구글이미지

따라서 올해 연말까지 신규 신청금액이나 증액을 요청한 금액이 2천만원을 넘는 경우 신용대출 승인을 받지 못한다.

plastic-food-money-business-shopping-dessert-handbag-label-wallet-brand-cash-bank-purse-currency-cre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pxhere

다만 대출서류 최초 송부일이 21일 이전이거나 대출 희망일이 2021년 1월 4일 이후인 경우 서민금융 지원 신용대출에 한에 승인받을 수 있다.

102671738-2
뉴스1

국민은행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신용대출 제한은 “연말 급격한 가계대출 증가와 이에 따른 위험 확대를 막기 위한 조치”라 설명했다.

또한 국민은행 외에도 카카오뱅크, 신한은행, 우리은행 등이 비대면 신용대출을 중단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광고문의 sm@cmmkt.co.kr]
[콘텐츠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