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짭구에게 죽을 만큼 맞았다”던 BJ 유화, 돌연 용서한다는 글 남겨

732657-452577-3659
아프리카 tv ‘BJ유화’

BJ유화가 데이트 폭행을 일삼았던 전 남자친구 BJ 짭구를 용서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BJ유화는 지난 22일, 아프리카TV 개인 방송국 공지에 “며칠 전 짭구와 있었던 일에 대해 충격 받으신 팬분들께 영상이 아닌 글로 해명하게 되어 죄송합니다”라는 문장으로 시작하는 글을 남겼다.

image
아프리카 tv ‘BJ유화’

이어 “12월 10일 발생한 일에 대해서 너무 순간적으로 일어난 일이라 경황이 없어 두서없이 적다 보니 그당시 글을 보신 분들 입장에선 당연히 불편하다고 느끼셨을텐데, 이 부분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1
아프리카 tv ‘BJ유화’

또, “일이 발생한 이유를 추측하신 분들과 확정지으시는 분들이 많은데, 여러분들이 생각하시는 거와 전혀 연관이 없기에 억측성 루머나 비난은 삼가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는 글을 남겼다.

SSI-20201211143416-O2
아프리카 tv

이어 유화는 “결론적으로 그분과 대화를 통해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의사를 밝힌 상태이며, 앞으로 연인관계는 깔끔하게 정리하기로 했다”며 “방송을 복귀했을 때 그분과 발생한 일에 대해 언급 자제 부탁드린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그리고 자신의 현재 상태에 대해선 “상처 부위도 차차 치유되고 있고, 많은 분들께서 걱정해주셔서 심적으로 회복되고 있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52
아프리카 tv ‘BJ유화’

앞서 지난 10일, 유화는 짭구로부터 데이트 폭력을 당했다며 피투성이가 된 얼굴과 손, 목 등의 사진을 게시하며 “짭구 그 사람이랑 다시는 안 엮이겠다. 죽기 싫다”라는 글을 남긴 바 있다.

4
아프리카 tv ‘BJ유화’

당시 유화는 “손가락으로 입 안을 휘저었고, 얼굴을 할퀴고 목 졸렸다”라며 “죽을 것 같아서 차 문을 열었고, 지나가던 행인 세 분이 도와주셨다”라며 상황을 설명했다.

1979-20200420153541320
아프리카 tv

또, 지난 4월에는 성관계 동영상 폭로전을 벌여 논란이 된 바 있으며 이후 결별과 만남을 수차례 반복해왔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뭐야, 합의했나?”, “이제 진짜 끝난거겠지”, “죽을만큼 맞았다더니 합의한거?”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