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재난지원금’ 지급이 결정됐다!… “1월1일부터 총 580만명 수혜, 지원금 액수는?”

25-9
뉴스1

정부가 코로나19가 재확산되면서 연일 신규확진자가 1000명 안팎을 기록하는 등 위기상황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이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에게 최대 300만원의 3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일반업중은 100만원을, 집합제한 업종은 200만원 그리고 집합금지 업종에는 300만원을 1월1일부터 지원금 지급을 추진한다.

19-2-5-8-0-2-5-5-2020-12-8-1
뉴스1

28일 정부와 여당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정부, 청와대는 전날 연 고위 당정청 협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방안을 논의했으며 자세한 내용은 오는 29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주재하는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발표한다.

수도권에서 현재 시행하고 있는 거리두기 2.5단계에서 집합금지 업종은 유흥시설, 노래방, 헬스장 등이 있으며 집합제한 업종에는 음식점, 카페, PC방, 미용실, 마트, 학원, 독서실 등이 해당한다.

16-2-5-2020-12-16-1
뉴스1

또한 이밖에도 최근 일감이 급감한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등 고용 취약계층에게는 50만원 안팎의 생계 안정금을 지급하기로 했으며 육아 돌봄 가구에 대한 부담 경감 조치도 계획됐다.

이에 따라 2차 지원 당시 지급했던 아동특별돌봄비 20만원(중학생 15만원) 수준 정도로 지원될 것으로 보인다.

b64781c6-7aa2-4b4b-ad68-8a1e5732604e
뉴스1

한편 3차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은 580만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데 지원규모는 기존 예상치인 ‘3조원 플러스 알파’를 넘어 5조원을 상회할 가능성도 보여진다.

당초 내년도 에산에 3차 재난지원금 용도는 3조원만 잡혔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면서 지원금 규모 역시 2조원 이상 불어났다.

이에 정부는 추가로 필요한 재원의 경우 2차 재난지원금 미지급분 5000억원과 내년 목적 예비비 일부, 기금 여유분 등을 모아 마련할 방침이다.

19-300-27-19-3-100-100-200-300-2020-12-27-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