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내년 2~3월부터 ‘의료기관 종사자·요양시설 노인 대상’으로 우선 접종한다

19-1200-22-19-21-1-28-1000-1200-2020-12-22-1
뉴스1

정부는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와 요양병원 및 시설 등에 거주하는 노인들에게 해외에서 도입하는 코로나19 백신을 내년 2월~3월부터 우선 접종하기로 결정했다.

14-19-2-2020-12-14-1
뉴스1

28일 정례 브리핑에서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정부는 백신이 국내에 공급되는 내년 2~3월부터 바로 접종이 가능하도록 하고 또 우선접종 권장 대상자에 대한 예방접종은 인플루엔자 유행 시기(11월) 이전까지 마무리하도록 하는 계획을 마련하고 있다”며 “세부 접종계획은 내달인 1월 중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U-S-Air-Force-Senior-Airman-Shaneshia-Lindsey-51st-Medical-Support-Squadron-medical-materiel-technic
뉴스1

또한 정 본부장은 큰 틀에서의 접종 우선순위에 대해 “보건의료체계 기능유지를 위한 고위험군 의료기관 종사자와 요양병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에 거주하는 노인 100만여명을 대상으로 접종을 시작, 순차적으로 접종을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14-19-2-2020-12-14-1
뉴스1

현재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권장 대상자로는 의료기관 종사자, 집단시설 생활자 및 종사자, 65세 이상, 19세~64세의 위험도가 중등도 이상인 만성질환자, 소아청소년 교육 및 보육시설 종사자와 직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경찰 및 소방 공무원, 군인 등이 검토되고 있다.

28-19-0-19-808-970-2020-12-28-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