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명 ‘짬밥’이 맛있어진다! “내년부터 한달에 한 번은 ‘군대리아’ 대신 시중 햄버거 제공!

5-28-2017-8-5-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맛없음의 대명사였던 군대 급식, 일명 ‘짬밥’이 업그레이드 된다.

한 달에 한 번은 일명 ‘군대리아’ 대신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는 사제 햄버거가 제공되며, 장병들이 선호하는 닭강정, 갈비만두 등 20여 개의 메뉴가 새로 추가된다.

11-5-17-2013-2-5-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29일 국방부는 장병 급식의 맛과 질을 높이기 위해 신규 품목 도입과 함께 급식 운영방식 개선 등을 골자로 한 ‘2021년 급식방침’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는 기존 군 급식으로 월 6회씩 제공되던 햄버거 식단 중 1회는 시중에서 판매하는 햄버거 세트가 제공된다.

27-28-1-6-432-6-848-6-5-2014-1-27-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햄버거 업체의 경우 일괄적으로 지정하지 않으며 부대별로 인근에 있는 업체에서 직접 구매해 제공할 계획으로 국방부는 이를 통해 장병들의 식사 만족도를 개선하는 동시에 부대 주둔 지역 상권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새롭게 추가되는 급식 품목은 총 24개로 올해 진행됐던 시식회와 시험급식을 통해 장병들 반응이 가장 좋았던 품목 위주로 선정됐다.

27-28-1-6-432-6-848-6-5-2014-1-27-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대표적인 품목으로 닭강정, 햄버그스테이크, 돼지갈비찜, 갈비만두와 김치만두, 동그랑땡 등이 있으며 조리병의 요리실력과는 무관하게 일정 수준 이상의 맛을 낼 수 있는 각종 양념과 소스류를 비록해 레토르트 국, 탕류 등도 새롭게 추가된다.

뿐만 아니라 농,수산물 재료로 연어, 숭아, 아귀, 샐러리 등이 추가되며 두유도 연 12회 정규 급식 품목으로 도입된다.

국방부는 장병 급식 수요 충족을 위해 내년 1인 1일 기본 급식비를 올해보다 3.5% 올린 8천790원으로 책정, 연간 1조 6천여억 원을 군 급식에 쓸 계획이다.

30-GOP-2012-10-31-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