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문 대통령 연봉은?… ‘2억3천800만 원’, “731만3천 원 오른다”

22-5-2020-12-22-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내년도 대통령 연봉과 국무총리 연봉은 각각 2억3천822만7천원, 1억8천468만5천원으로 정해졌다.

인사혁신처는 29일 국무회의에서 내년도 공무원 보수인상률 등을 정한 ‘공무원 보수규정’과 ‘공무원수당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전했다.

1-14-2021-1-2020-12-17-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내년도 정무직 연봉 표에 따르면 부총리, 감사원장은 1억3천972만5천원, 장관(장관급)은 1억3천580만9천원, 인사혁신처장·법제처장·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1억384만9천원, 차관(차관급)은 1억189만4천원이다.

28-2020-12-28-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내년도 공무원 보수 인상률은 0.9%로 정했으나 대통령을 비롯하여 정무직과 고위공무원단, 2급 상당 이상 공무원 전원은 어려운 경제여건 등 현상황을 고려해 인상분을 반납하기로 했다.

2-382-14-2021-2020-12-2-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대통령을 포함한 정무직 연봉은 이같은 인상분 반납을 반영하고 2020년도 인상분 반납으로 반영하지 않았던 인상률인 2.8%를 반영해 연봉을 받게 되는데 수당을 제외한 순수 연봉만 보면 문 대통령의 내년 연봉은 올해 2억3천91만4천원에서 731만3천원 인상됐다.

560-122-30-2020-11-30-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