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학생이 500km가량 운전해”…아파트 주차장에서 벤츠 훔쳐 무면허로 달린 10대들

b28d00c8-9a4f-4f46-8f9b-edef9a87f0bf
뉴스1

10대 미성년자들이 아파트 주차장에서 벤츠 차량을 훔쳐 수백 km를 무면허로 몰다 경찰에 붙잡혔다.

30일 인천 논현경찰서는 특수절도 및 도로교통법상 무면허운점 혐의로 현재 중학생 A군(15)을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995-AB84-E5-D1-AAC532-E
뉴스1

또한 경찰은 이와 함께 특수절도 혐의로 중학생 B군(15)과 고등학생 C군(16)을 함께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22일 오전 인천 논현동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벤츠 차량을 훔쳐 며칠 동안 500km 가량 무면호로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article-28
뉴스1

27일 오전 3시30분께 “학생으로 보이는 아이들이 운전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이들을 붙잡았다.

경찰 조사 결과 A군 등은 문이 열려 있던 벤츠 차량을 훔쳐 내부에 보관되어 있던 열쇠를 이용해 시동을 걸어 차를 몬 것으로 확인됐다.

104109336-2
뉴스1

훔친 차량은 법인 차량으로 소유주인 회사 측이 물건을 처분하기 위해 딜러에게 맡긴 상태였으며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지나가다 아는 형들을 만났는데 ’24시간 차량을 빌려준다’고 해서 돈을 내고 렌트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찰 관계자는 “일단 운전은 중학생 1명이 한 것으로 확인됐으나 나머지도 차량을 운전했는지 파악 중이다”라며 “절도 혐의에 대해서도 자세한 정황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b0d09cc133b9451cae929fb71260a86f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