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확진자 2명 추가로 나와…방역당국 ‘초비상’

1
뉴스1

영국에서 퍼지고 있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전세계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에서 변이 바이러스에 걸린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나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현재 2건 더 확인된 상황이다.

ads
뉴스1

추가로 확인된 2건 가운데 1건은 국민건강보험공단 일산병원에서 ‘사후 확진’ 판정을 받은 80대 남성이며 심장질환을 가지고 있었다.

이 남성은 지난 13일 영국에서 입국한 뒤 자가격리를 해오다 26일 오전 10시 45분께 심장정지가 발생하면서 일산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image
뉴스1

이후 남성은 검체 채취와 응급처치가 이뤄졌으나 끝내 한 시간도 채 지나지 않은 오전 11시 27분께 끝내 숨졌다.

사망한 남성의 가족 3명 또한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이들은 현재 검체에 대한 전장유전체 분석이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9-29-1-2020-12-29-1
뉴스1

또 다른 확진 사례 1건은 영국에서 아랍에미리트를 경유해 입국한 20대 여성으로 여성은 입국 검역에서 확진 판정을 받아 현재 생활치료센터에서 격리 중인 상태다.

이에 따라 국내서 확인된 영국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진 사례는 총 5건으로 늘어났으며 앞서 지난 28일 해당 변이 바이러스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

19-29-1-2020-12-29-1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