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과 딸 팝니다, 협의 후 가격 맞추겠다” 중고나라에 올라온 자녀 판매글…경찰, 내사 착수

logo-joongonara-d899dd741f6261011fbdb2427608c3e1ea672746
중고나라

회원 수 2300만여명에 달하는 중고거래 커뮤니티인 ‘중고나라’에서 충격적인 판매글이 올라와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판매글은 다름아닌 자신의 자녀를 판매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어 누리꾼들을 경악케 했다.

2018071914558073199-1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지난 3일 오후 1시 43분께 한 누리꾼은 중고나라에 남자아이의 사진과 함께 “제 아들 팝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사정상 힘들어서 제 아들을 팔기로 마음 먹었다”며 “협의 후 가격을 맞추겠다”고 했다.

AKR20210103031951004-01-i-P4
중고나라

그리고 5분 뒤 계정으로 “우리 집 내 딸 팝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고 해당 글에는 여자 아이의 사진이 함께 게재됐다.

또한 해당 글에서는 여아를 성적 대상화하는 표현이 함께 쓰여 분노를 자아냈다.

unnameddg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 뉴스1

한편 이 게시물들은 현재 중고나라에서 찾아볼 수 없는 상태로 일부 누리꾼들은 댓글을 통해 게시글에 대한 신고를 했다고 밝히기도 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하여 경찰은 자녀 판매 글을 올린 누리꾼에 대해 허위의 글을 게시한 혐의(정보통신망법 위반)로 내사에 착수한 상황이다.

unnamed
중고나라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