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서 부부싸움 후 보일러실에서 몸에 인화물질 들이붓고 분신한 40대 남편 숨져…

464897
뉴스1

새해 연휴 기간이었던 지난 2일부터 3일 사이 강원도 내 곳곳에서는 화재 사고가 잇따랐다.

도소방당국에 따르면 3일 0시 56분께 춘천 동면 장학리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남성 A씨(49)가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hm
뉴스1

경찰은 사망한 A씨가 부부싸움 후 주택 내 보일러실에서 몸에 인화물질을 부은 뒤 분신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다행히 집안에 있던 아내는 큰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174c9b2c-18d6-4b1d-94e8-d1614eb8e039
뉴스1

한편 화재는 주택 99㎡를 모두 태운 뒤 2시간여만에 완진됐으며 이 때문에 소방 추산 1억4000만원의 재산 피해를 입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에 있으며, 지난 2일에는 오후 5시56분께 속초 교동에서 3층 연립주택 건물 2층에서 화재가 일어났다.

7891d9fe-1331-4c13-8b2f-5aedcf2f1d3d
뉴스1

이 불은 30여분 동안 건물 내부 26㎡를 태워 소방 추산 3000만원의 재산 피해가 났으며 당시 연기를 흡입한 주민 3명은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해당 화재가 전기장판 과열로 인한 것으로 보고 있으며 같은 날 오후 2시 38분께 태백 장성동의 빈 공장에서도 화재가 발생해 인명 피해없이 40만원의 재산피해를 입히며 40여분만에 진화됐다.

f140eb0b4e8f4bfc93d28a7e3b45765e
뉴스1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