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날’ 대구 헬스장 관장 극단적 선택… ‘헬스장 집합금지’ 연장에 양치승 심경 고백

16-2-5-2020-12-16-1
뉴스1

지난 3일 양치승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너무 어려운 시기 동종업계 사람으로서 깊은 슬픔을 느낍니다. 더 좋은 대책들 제발 부탁드립니다. 저희는 힘이 없어요”라고 글을 올리며 이와 함께 관련 기사를 공유했다.

19-2-5-8-0-2-5-5-2020-12-8-1
뉴스1

해당 기사는 대구에서 헬스장을 운영하던 50대 남성이 새해 첫날 숨진 채 발견된 안타까운 소식으로 숨진 관장은 “가족에게 미안하다”라는 내용의 유서로 추정되는 메모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타살 등 범죄 혐의점이 없다는 점을 고려해 극단적인 선택으로 추정, 정확한 사인을 수사하고 있다.

19-2-5-8-0-2-5-5-2020-12-8-1
뉴스1

한편 숨진 관장은 코로나19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집합금지 조처로 영업 중단 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어온 것으로 전해져 더욱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이에 양치승은 “이 힘든 시기가 하루 빨리 종식되어 활기찬 일상이 되찾아지기를 간절히 바래봅니다”라고 덧붙이며 애도했다.

2021-01-04-111634
스윙스 인스타그램

또한 스윙스 역시 지난 3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헬스장 4개를 운영하는 사람으로서 이 분야 종사자들의 고통을 누구보다 더 강하게 같이 느끼고 있다”며 실내체육시설의 제한적, 유동적 운영을 허용해 달라는 내용의 청원글 링크를 올리며 도움을 호소했다.

2021-01-04-111734
양치승 인스타그램

[제보 및 광고 문의 sm@cmmkt.co.kr]
[컨텐츠 관련 문의 sm@cmmkt.co.kr]